쓰바키 온천 ~탕치장 (온천 치료) 으로 사랑받아 온 전설적인 온천~

난키 시라하마 온천 지역에서 10km정도 남쪽에 가면 현재도 탕치장으로 유명한 온천이 있습니다.

그 지명, 온천명은 쓰바키 (동백) 나무가 도처에 자생하고 있기 때문에 명명 된 쓰바키 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

쓰바키 온천은 옛날 옛날에 상처 입은 시라사기 (백로) 가 날아 와서 아픈 다리를 이 온천에서 치료하는 것을 본 큰스님이 ‘사기 노 유 (백로 온천) ‘ 라고 이름 지었고, 그 후 온천 치료의 장소로 널리 사랑받았습니다.

은근하고 부드러운 유황 향기와 매끄럽고 순한 온천수로 피부가 반질반질 윤기가 나는 미백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.

세계유신 구마노 고도 오헤치길의 중간에 있고 옛날에 구마노 삼산을 방문할 많은 순례자의 피로를 풀어 왔습니다.

또한, 미치노에키 (휴게소) 「쓰바키 하나 노 유」에는 족탕도 있어 드라이브 중의 기분 전환 등 간편하게 온천을 즐길 수 있습니다.

여름에는 해수욕장도 있고, 조용하고 깨끗한 바다는 가족에게 인기가 있습니다.

흔히 있는 관광지 시라하마 온천에서 조금 떨어진 조용한 황경에서 요유 있는 시간을 보내 보지 않겠습니까?

이 기사가 마음에 들면 「좋아요!」최신 기사를 보내드립니다.

관련 기사